미디어

뒤로가기
제목

SK이노-환경부, 친환경 혁신기업 팍팍 밀어준다

작성자 소무나(ip:1.232.224.99)

작성일 2021-07-05 11:51:51

조회 11

평점 0점  

추천 추천하기

내용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이 진행한 친환경 기업 공모전에서 냉동탑차 시동을 꺼도 냉동장치가 계속 가동되는 기술을 개발한 '소무나'가 대상을 받았다.

 

환경부와 SK이노베이션은 환경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사회적기업을 만들기 위해 지난 6월 초부터 7월 중순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을 시행했다.

 

130개 업체와 예비창업자가 지원한 공모전에서 '소무나'(소중한 무공해 나라)는 정차 중인 냉동탑차가 시동을 켜두지 않아도 냉동 성능을 유지할 수 있는 배터리 제어 시스템을 내놓아 대상을 차지했다.

 

소무나는 냉동 트럭의 공회전으로 발생하는 탄소 배출을 줄여 환경 오염을 방지하는 기술뿐만 아니라 추후 차량의 전력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 친환경 운송 관리 플랫폼 등을 만들 계획을 함께 제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버려진 플라스틱을 활용해 패션 의류를 만드는 친환경 기업 '몽세누'가 받았다.

 

장려상은 태양광 패널을 활용해 아프리카 빈곤층 가정에 전기를 공급하는 '요크', 폐기된 광물 찌꺼기를 활용해 빗물이 잘 투과하면서도 튼튼한 보도블록을 만드는 '바라세라믹', 분해가 잘 되는 쌀과 우뭇가사리로 내구성이 뛰어난 빨대를 만든 '자연에 버리다'에 돌아갔다.

 

5개 수상팀은 상패와 함께 상금으로 100만∼1천만원을 받았다.

 

SK이노베이션은 이날 시상한 업체를 포함해 이번 공모전에 참여한 사업 아이디어 중 사업성과 친환경 영향 등을 고려해 최대 3개 팀을 최종 선발, 사회적기업으로 자리 잡을 수 있게 지원할 방침이다.

 

또 선정된 팀에는 최대 3억원의 육성 지원금을 제공하고 사업에 필요한 재무, 법무, 마케팅, 홍보 등 다양한 영역에서 자문해준다.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환경 문제를 해결하는 사회적기업들을 물심양면으로 지원해 환경 문제를 개선하는 데 동참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http://www.youthdaily.co.kr/news/article.html?no=14999


첨부파일 art_15651621743995_14fb57.jp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제휴문의 이미지  비즈니스 제휴문의 소무나는 친환경 가치를 함께 실현할 파트너 기업을 찾습니다. 문의하기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
TOP